주소 : 부산광역시 사상구 백양대로 372-16 반도보라상가동 3층 301호
교회 : 051-312-7160
사택 : 051-939-9191
copyright 2015 영광교회. All Rights Reserved
Home  >  공동체나눔  >  나눔게시판
나눔게시판

바이블키간증(박미영)

페이지 정보

작성자 영광교회 작성일2017-06-16

본문

바이블키 성경대학을 마치며

박미영 권사

  안녕하십니까? 저는 영광교회 박미영 권사입니다.
  하나님 사랑합니다. 이렇게 부족한 저를 바이블키 성경대학에 입학해서 하나님 말씀을 배우며 하나님과 더욱 친밀하게 알아갈 수 있는 기회와 은혜를 주심을 감사합니다.
  지금부터 바이블키를 공부 하면서 하나님이 행하신 일들과 받았던 은혜를 간증하려고 합니다. 바이블키를 처음 시작할 때에는 대학이라는 말에 부담도 되고 제가 할 수 있을까 하는 두려움 반 기대 반이었지만 배우고자 하는 마음과 순종하는 마음으로 시작을 하게 되었습니다. 그동안 성경을 많이 읽어는 왔지만 성경에서 말씀하신 하나님의 마음과 의도나 의중을 알고 읽기보다는 의무적으로 1년에 1독을 해야 하니 습관적으로 읽었던 것 같습니다. 그리고 이전에 성경을 읽을 때는 하루하루 영의 양식이 아니라 한 번에 시간이 나면 몇 장씩 몰아서 한꺼번에 읽기가 일수였는데 바이블키 성경공부는 매일매일 영의 양식이 되었고 하나님과의 만남 속에 소중한 시간이었습니다. 한번 말씀에 빠지게 되면 두 시간이든 세 시간이든 꼼짝 안하고 앉아서 보게 되고 그 문제의 핵심과 답을 찾기 위해서 읽었던 곳을 몇 번씩 읽다보니 말씀에 더욱 집중하게 되고 하나님 아버지께서 의도 하시는 마음을 더 알아가게 되었습니다. 지금은 우선순위가 말씀을 읽고 기도하며 하나님과 만나는 시간인 성경 공부인 것 같습니다.
  그러나 은혜가 많은 곳에 사단의 역사도 많다고 하신 말씀처럼 기쁨과 즐거움으로 바이블키 공부를 하다 보니 사단의 유혹도 어려움도 많았습니다. 갑자기 친정어머님이 뇌경색으로 백병원에 입원하셔서 수술을 하고 두 달 동안 병간호를 하게 되었고 제가 넘어져서 어깨파열이 되어 의사가 수술을 하자고 했는데 하나님 은혜로 수술을 안 하게 된 일들이 있었습니다. 이렇게 크고 작은 일들이 있었지만 두려워하지 않고 그때마다 기도하게 되고 하나님께 온전히 모두 맡기다 보니 아버지의 일하심과 치료와 회복하심을 더 많이 경험하게 되어 나눔 때에는  간증거리가 되기도 했습니다.
  공부 중에 좋았던 것은 저희들이 말씀을 잘 이해하지 못하고 모르는 것은 그 문제 핵심을 하나하나 이해할 수 있도록 목사님께서 정확하게 설명해 주시고 잘 가르쳐주셔서 도움이 많이 되어 좋았습니다. 또 한 주간동안 공부하면서 받았던 은혜와 하나님을 경험했던 것과 내 마음에 와 닿았던 것을 나눌 수 있어 좋았습니다. 그리고 조별모임을 통해서 얼굴만 보고 인사만하며 지내던 집사님들과도 더 친밀하고 마음속 깊은 곳까지 나눌 수 있었고 그동안 본인들의 잘못된 점, 고쳐야 될 점, 받았던 은혜와 경험 등을 나눔으로써 더 큰 은혜가 되고 다른 집사님들이 하나님과 만나는 경험을 들을 수 있어 좋은 시간들 이었습니다.
  성경 말씀은 처음부터 마지막까지 하나님과 친밀하기를 원하셨고 하나님과 관계를 맺기를 원하셨습니다. 또 하나님은 왕이시고 세상과 섞이면 안 되고 잘못한 백성들, 우상 숭배 하는 자는 반드시 심판하시는 하나님이시지만 그들이 회개하고 아버지께 돌아오는 자에게 은혜와 사랑과 긍휼히 풍성하신 하나님께서는 용서하시고 받아주시고 당신의 자녀 삼으신 그 큰 하나님의 사랑을 더 알고 배우게 되었습니다.
  바이블키를 공부하면서 성경에 많은 곳에 은혜가 있었지만 특히 다니엘서를 통해 많은 은혜를 받았습니다. 뜻을 정하고 기도하는 다니엘, 그리 아니하실지라도 기도하는 다니엘, 나라를 위해 기도하는 다니엘...
우리는 성도라면 영적인 지경을 바라보며 시험을 기억하고 다니엘처럼 기도의 영적인 용사가 되어 기도하는 자가 되겠다는 그런 마음을 저에게 더 강하게 주셨습니다.
  그 이후에 저의 영적인 치유와 육적인 치유가 있었고 또 쉬고 있는 성도가 주님께로 돌아오는 은혜를 경험하게 되었습니다. 지금은 주의 사자 목사님을 통하여 주신 하나님 아버지 말씀이 더 마음에 와 닿고 인간의 근본적인 문제는 하나님과 관계 문제요 하나님 만나는 것은 하나님 아는 것이며, 하나님이 찾으시는 예배가 어떠해야 되는지 다 아는 것이지만 말씀이 이렇게 꿀처럼 달다는 것을 느끼고 말씀의 깊이를 깨달으며 많은 은혜를 받고 있습니다.
  또 저희 교회에 앞으로 암송대회가 있는데 말씀을 눈만 뜨면 외우고 묵상하며, 읊조리며 있습니다. 우리 온 성도가 바이블키 성경대학에 모두 동참해서 하나님의 말씀에 깊이와 높이가 어떠함을 깨달아 알아가며 하나님과 더 친밀하고 하나님께서 찾으시는 온전한 예배자로 살아가는 우리 모두가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저희들을 말씀으로 이끌어주신 목사님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이 시간까지 인도해주신 하나님 아버지께 영광과 감사와 찬양을 올려 드립니다. 감사합니다.